송영무 국방부 장관과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부 장관이 27일 오후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에서 대북 메시지를 발표하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정대웅 기자  jeongpd@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