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니아코리아그룹이 ‘올 뉴 스카니아’ 덤프 및 카고 라인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신차 라인업은 덤프 7종과 카고 11종으로, 410마력부터 580마력까지 폭넓은 마력대를 갖췄으며, 험지 작업에 맞춰 설계된 ‘XT’ 트럭이 라인업에 새로 추가된 것이 특징이다. 스카니아코리아는 총 170억 원을 투자한 동탄 서비스센터에서 고객 400여 명을 대상으로 신차 론칭 기념행사를 진행하고, 8월 취임 예정인 페르 릴례퀴스트 신임 대표이사를 소개하는 자리도 가졌다.



글로벌 프리미엄 상용차 브랜드 스카니아코리아(Scania Korea)가 25일 경기 화성시 스카니아동탄 서비스센터에서 덤프 모델 ‘G500 XT’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올 뉴 스카니아’ 덤프와 카고(화물) 트럭은 P·G·R·S캡 등 운전자 편의를 도모한 다양한 캡 구성을 비롯, 고객의 비즈니스에 최적화된 제품을 제공할 수 있는 라인업을 선보였다.

‘올 뉴 스카니아’는 10년의 연구개발 기간과 역대 최대 개발 비용인 20억 유로(한화 2조 7000억 원)를 들여 20년 만에 선보인 풀체인지 신차 모델이다.

이번 신형 덤프와 카고트럭은 올해 2월에 선보였던 트랙터 라인과 마찬가지로 연비 효능을 향상시킨 파워트레인과 공기역학으로 운전자의 편의성을 한층 높였다.

또한 힐 홀드 시스템(차량 밀림 방지)인 오토홀드(Autohold) 기능을 추가해 스카니아 트럭의 강점인 안전성을 강화했다.

험지 작업 위한 ‘스카니아 XT’, 덤프트럭 라인에 추가

특히 ‘올 뉴 스카니아’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V8 엔진을 장착한 대형 트럭으로, 최대 580마력을 갖춘 덤프 모델이다. 뿐만 아니라 거칠고 힘든 작업환경에 적함하게 설계된 스카니아 XT 트럭 또한 덤프트럭 라인에 새롭게 추가됐다.

덤프트럭 프론트에 장착된 견인장치는 최대 40톤의 견인력을 갖고 있으며, 150mm 돌출된 범퍼와 스키드 플레이트에 적용된 25도 경사각은 험로 운행에 용이하도록 설계됐다.

카고트럭은 수송화물의 종류와 비즈니스 형태에 따라 최적화된 제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다양해진 라인업을 선보였다.

신형 카고는 축간거리 조정을 통해 축배분을 최적화했으며, 새로운 2세대 전기 유압식 태그 액슬 스티어링 시스템을 장착해 보다 정밀한 조향장치 성능 및 감소된 회전반경으로 최상의 안전성을 확보했다.

또한 자동 비상 제동 장치(AEB)와 차선 이탈 경고 장치(LDW)를 적용해 주행 중 사고 위험률을 낮췄다.

스카니아는 이번 신차 출시와 함께 스카니아 어시스턴스(Scania Assistancs), 드라이버 가이드 앱(Dirver Guide App.), 플릿 매니지먼트 시스템(Fleet Management System) 등 3가지 서비스 솔루션도 함께 론칭할 계획이다.

스카니아 어시스턴스는 24시간 긴급출동 서비스로 긴급 조치 상담, 기동 서비스, 사후 관리 서비스 등을 제공하며, 드라이버 가이드 앱은 ‘올 뉴 스카니아’ 차량에 대한 운전자의 이해도와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개발된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이다.

플릿 매니지먼트 시스템은 차량 관리 시스템으로 트럭의 생산성 향상에 필요한 주요 데이터 수집 및 활용을 지원하며, 고객 수익성 극대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170억 원 투자한 ‘스카니아 동탄 서비스센터’ 공개

한편 신차 론칭 발표회 행사에는 카이 파름 대표의 뒤를 이을 페르 릴례퀴스트 신임 대표이사가 참석해 스카니아 트럭의 대형 열쇠(key)를 전달받는 퍼포먼스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카이 파름 대표는 “지난 7년간 아시아 선도 국가인 한국의 상용차 발전은 물론이고 한국 경제 발전에 일조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고 말하고, “오는 8월 취임 예정인 릴례퀴스트 신임 대표이사가 만들어 갈 스카니아코리아의 발전과 미래를 기대해 달라”고 덧붙였다.

이번 론칭 행사가 진행된 스카니아 동탄 서비스센터는 고객 서비스의 접근성을 높이고, 한국 투자를 적극 확대하기 위해 설립됐으며, 지난 5월부터 본격 운영을 시작했다.

동탄 서비스센터는 고객 편의를 위해 총 13개의 작업장으로 구비돼 있으며, 경부고속도로와 인접해 있어 짧은 시간에 접근할 수 있는 지리적 장점을 갖췄다.

현재 스카니아코리아는 동탄 서비스센터를 포함해 현재 23개의 서비스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2023년까지 30개로 늘려 서비스 네트워크를 지속적으로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최진희 기자  cjh@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