닭고기 전문기업 ㈜하림의 푸드트럭이 광주광역시의 고등학교에 잇따라 출동했다.

28일 광주고등학교에 이어 29일 문정여자고등학교를 찾아 학생들에게 '하림 안동식 순살찜닭'을 무료로 제공했다.

이번 행사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광주지역본부의 ‘2018 초록우산 나눔실천학교 프로젝트 환아 지원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돼 그 의미가 더 크다.

‘2018 초록우산 나눔실천학교 프로젝트 환아 지원 캠페인’은 광주지역 9개 고등학교 학생들이 5월부터 7월까지 학생회를 중심으로 환아와 그 가정을 돕기 위해 펼친 나눔 활동이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광주지역본부는 9개 고등학교 중 광주고와 문정여고를 우수학교로 선정했고, 하림이 해당 학교 학생들을 축하하고 격려하기 위해 푸드트럭을 출동시킨 것.

하림 푸드트럭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나눔 활동에 동참한 것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이며, 하림은 지역사회의 소중한 인재들을 다양한 방식으로 응원하고 있다.

김성근 하림 마케팅팀 사원은 “하림 푸드트럭이 어려운 이웃을 돕는 값진 나눔 활동에 동참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하림은 지역의 차세대 인재를 응원하고 지역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고 실천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