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임러 트럭 코리아가 아산시, 서광산업과 11일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전용 출고 센터 건립을 위한 합동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합동 투자 협약을 통해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전용 출고 센터가 충남 아산시(음봉면 송촌리)에 대지 13만2000㎡(약 4만평)에 총 면적 5만900㎡(약 1만5400평) 규모로 건립되며, 2019년 3월 오픈 예정이다. 투자 규모는 총 500억 원이며, 신규 지역 인재 고용은 70여 명이다.

중부 내륙 교통의 중심지이자 상용차 비지니스 물류 거점의 최적지로 부상하고 있는 충남 아산시에 건립되는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출고 센터는 아산 지역의 신규 고용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 조규상 대표이사는 “아산시의 적극적인 행정 지원에 힘입어 새로운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전용 출고 센터를 건립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 특장 부문까지 사업을 확대해 국내 상용차 시장 및 지역 경제 발전에 기여함은 물론 지역 인재 육성과 지속적인 투자를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진희 기자  cjh@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