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수입 상용차는 367대가 신규등록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2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브랜드별로 볼보트럭 174대, 만 73대, 스카니아 53대, 메르세데스-벤츠 52대, 이베코 15대 순으로 판매됐고, 이중 볼보트럭이 지난달에 이어 1위를 차지했다.

차종별로는 특장차가 207대, 트랙터가 129대, 카고가 23대, 버스가 8대였다.

수입상용차의 1~8월까지 등록대수는 3098대로, 볼보트럭이 1220대로 가장 많은 판매대수를 기록했다. 이어 만(720대), 메르세데스-벤츠(522대), 볼보트럭(1220대), 스카니아(519대), 이베코(117대) 순으로 나타났다.




최진희 기자  cjh@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