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임러 트럭 코리아가 15일~21일 일주일 동안 자사 최우수 고객들을 대상으로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드라이빙 스쿨(Mercedes-Benz Truck Driving School)을 독일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드라이빙 스쿨은 고객들에게 보다 효율적이고 안전한 운송 업무가 가능하도록 실용적인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지난 2016, 2017년에는 국내서 개최됐으며, 올해는 세계 최대 상용차 박람회 IAA 개최 기간에 맞춰 3기 프로그램을 독일에서 개최한다.

이번 3기 프로그램에는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전국 6개 지역(서울/인천/경기, 강원, 충청, 호남, 대구/경북, 부산/경남) 본부에서 추천을 받은 최우수 고객 6명이 참가한다.

이번 행사는 ‘세계 트럭의 과거·현재·미래를 만나다’라는 주제로 드라이빙 교육 외에도 메르세데스-벤츠 트럭의 핵심 사업장이자 최대 상용차 공장인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뵐트(Wörth) 공장, 세계 최초의 트럭부터 상용차의 과거·현재·미래를 볼 수 있는 메르세데스-벤츠 박물관, IAA 2018 참관 등 특별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한편 고객들은 뵐트(Wörth) 공장 내 고객 센터 (Kunden Center)에서 효율적인 트럭 운전 및 유럽의 최신 운송 트렌드에 관한 이론 교육을 마치고, 인근의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전용 주행 시험장에서 트럭 드라이빙 교육을 갖게 된다.

또한 국내에서 경험하기 힘든 온로드, 오프로드 주행 코스에서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100% 활용법, 에코 드라이빙, 효율적이고 안전한 드라이빙 노하우, 신기술 체험 등의 교육이 이뤄진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 조규상 대표이사는 “메르세데스-벤츠 트럭의 첨단 기술을 통해 안전하고 효율적인 운전을 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고객 프로그램과 투자를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진희 기자  cjh@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