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스타제국 제공]
[일요서울 | 김선영 기자] 그룹 임팩트가 브라질을 뜨겁게 달궜다.

임팩트는 지난 15~16일 브라질 상파울루 시내 엑스포 센터 노르치(Expo Center Norte)에서 열린 '브라질 한류 엑스포 2018'에 참여했다.

K팝 아티스트로 유일하게 참여한 임팩트는 강렬한 퍼포먼스로 케이팝의 진수를 선보여 개막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또한 사전 신청한 500여 명의 팬들과 팬미팅을 열고 현지 팬들과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특히 브라질 유명 개그맨이자 MC인 Murilo Couto는 임팩트와 함께 찍은 인증샷을 게시하며 임팩트의 활동을 응원하기도 했다.

브라질 현지 팬들과 뜻깊은 추억을 만든 임팩트는 중독성 짙은 멜로디와 훅이 인상적인 곡 '나나나'로 국내 활동도 활발히 이어갈 예정이다.

김선영 기자  bhar@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