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일요서울 | 김선영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가 ‘소셜 50’와 ‘이머징 아티스트’ ‘빌보드 월드 앨범’ 등 각종 빌보드 차트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미국 ‘빌보드’가 발표한 지난 15일자 ‘소셜 50’ 차트와 ‘이머징 아티스트’ 차트에 따르면 몬스타엑스는 각각 11위, 45위로 재진입하며 깜짝 역주행을 이끌어냈다.

‘소셜 50’은 전 세계 SNS에서 활발한 이슈를 모으고 있는 아티스트를 선정하는 차트로, 몬스타엑스는 지난주 27위에서 16계단 상승한 11위로 순위를 끌어올리며 40주간 차트에 머물렀다. 지난 4월 몬스타엑스는 동차트에서 4위를 차지한 바 있다.

빌보드 내 각종 차트의 수치를 바탕으로 새롭게 떠오르는 아티스트를 발표하는 ‘이머징 아티스트’에서 몬스타엑스는 자체 최고 순위인 14위의 기록을 남기며 25주간 차트에 머물렀다가 차트 아웃된 바 있으나 이번에 45위로 재진입했다.

몬스타엑스가 ‘빌보드’에서 얻어낸 성과는 비단 이번뿐이 아니다.

몬스타엑스는 지난 3월 발매한 미니앨범 ‘The Connect(더커넥트)’로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2위와 ‘히트시커 앨범 차트’ 8위에 각각 오르며 자체 미국 최대 판매량을 기록했다. 또, 몬스타엑스는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Shine Forever(샤인 포에버)’, ‘아름다워’, ‘Jealousy(젤러시)’까지 3연속 톱5 진입을 달성하기도 했다.

멤버 주헌 역시 다채로운 음악 세계를 담은 솔로 믹스테잎 ‘DWTD’로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8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김선영 기자  bhar@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