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19일 전국은 구름이 많이 낀 상태서 흐려지고 제주도는 밤부터 비 소식이 있겠다. 일부지역은 대기 정체로 미세먼지 농도 '나쁨'을 나타내겠다.

기상청은 이날 "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차차 받게되면서 구름이 많다가 밤부터 흐려지겠다"며 "제주도 일부 지역에서는 비가 오겠다"고 말했다. 제주도의 강수량은 5㎜ 미만으로 예상된다.

기온은 평년과 정도이거나 그보다 조금 높을 것으로 헤아려진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8도, 인천 19도, 수원 18도, 춘천 16도, 강릉 17도, 청주 18도, 대전 17도, 전주 18도, 광주 19도, 대구 19도, 부산 21도, 제주 21도 등으로 관측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5도, 인천 24도, 수원 25도, 춘천 24도, 강릉 24도, 청주 25도, 대전 25도, 전주 26도, 광주 27도, 대구 27도, 부산 27도, 제주 26도 등으로 예측된다.

전반적으로 대기 확산이 원활해 대기 상태는 대부분 '보통' 정도겠으나 부산·울산·경남은 대기정체로 '나쁨'을 띠겠다

바다의 물결은 0.5~2.5m로 일 전망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내일(20일)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겠으나 밤에는 소강상태를 보이겠다"며 "남해안과 제주도에는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어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길 바란다"고 조언했다.

강민정 기자  kmj@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